거제여행

한려수도의 해양관광도시! 거제

대구탕

거제에서만 맛볼 수 있는 향토전통음식

맑은 해산물을 가미한 음식이 많은 거제의 음식은 소박하지만 그 참 맛은 제일입니다.

대구탕

전국 생산량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대구, 맛 또한 뛰어나 바다의 귀족!

제철계절 :
11월~2월

대구는 거제가 전국 생산량의 대부분을 차지할 정도로 거제 바다가 키운 명품으로, 제철은 11월~2월이다. 흰 살 생선의 왕인 대구는 탕으로 주로 요리해 먹지만 갖은 양념으로 버무린 찜도 미식가들 사이에서 인기가 매우 좋다. 대구탕은 물메기탕과 함께 거제의 겨울을 대표하는 음식으로 겨울 바다에서 불어오는 혹독한 추위를 날려버린다.

대구의 특징
  • 대구는 머리가 크고 입이 커서 대구(大口) 또는 대구어(大口魚)라고 부른다. 생김새는 명태와 비슷하지만 몸 앞쪽이 보다 두툼하고 뒤쪽은 점점 납작해진다. 위턱이 아래턱보다 더 앞쪽으로 튀어나와 있어 입을 다물면 아래턱을 감싸는 형상을 하고 있어 약간 우스꽝스러워 보이기도 한다.
    대구는 10월에서 다음해 2월사이에 진해만에서 주로 잡히며, 한때 어획량이 급속히 감소하여 귀한 생선으로 취급되었다. 지금은 치어방류사업 등 다양한 복원사업을 통해 어획량이 많이 늘었으나 여전히 고급어종으로서 그 맛과 영양을 자랑한다.
    특히 대구는 예로부터 몸이 허약한 사람들의 보신재로도 사용되었는데 젖이 부족한 임산부가 대구탕을 먹으면 젖이 많아진다고 하고 구충작용도 있어 회충에는 대구를 물로 씻지 않고 달여 먹으면 효과가 좋다고 한다. 뿐만 아니라 유종에는 대구 껍질을 물에 담갔다 붙이면 잘 듣는다고하여 민간요법에서도 대구를 자주 사용 하였다.
대구의 영양
  • 흰살 생선의 대표적인 대구는 기름 속에 DHA를 다량 함유하고 있는 생선으로 시력과 피부를 강화하는 효과가 있으며 감기예방, 노화방지 등에도 효과가 있다.
    특히 타우린 성분이 체내의 콜레스테롤 수치를 떨어뜨려 동맥 경화를 예방하며, 특히 대구의 간에서 추출한 기름인 간유는 비타민 A와 D가 풍부해 여러 가지 용도로 쓰인다.
    대구는 1백g당 열량이 70㎉(사과 수준)이기 때문에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에게도 권장할 만하기 때문에, 지나치게 비만하거나 췌장질환을 갖고 있는 사람, 담석증이 있는 사람들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식품이다.
대구탕 조리법
  • 긄에 담겨진 대구탕 모습

    1. 대구를 흐르는 물에 깨끗히 씻어내고 체에 받혀 물기를 제거한다.
    2. 다시마는 적당한 크기로 자르고 무도 중간크기로 잘라 준비해 둔다.
    3. 조리기구(냄비)에 적당량의물을 부어 준비해둔 다시마와 무를 넣고 대구와함께 끓인다. (강.중.약) 중불에 끓인다.
    4. 파/청.홍고추를 적당한크기로 자르고 (크지않게자른다) 마늘은 썰어서 다지거나 그대로 두고 끊여도 된다.
    5. 뿌옇게 우려진 후 된장 한큰술을 풀고 파와 고추 마늘을 넣고
    6. 강불에 10분~15정도끓여 주면된다.
    7. 그리고 소금 반큰술을 넣고 간을 본다.
  • 담당부서 : 관광국 관광진흥과 관광정책담당 
  • 담당자 : 박주일
  • 연락처 : 055-639-4163

최종수정일 : 2019-06-14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