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눈에 거제

한려수도의 해양관광도시! 거제

바람의 언덕과 신선대

바람의 언덕 & 신선대바람과 신선이 노니는 곳! 자연이 주는 상쾌함을 즐겨라!

바람의 언덕

위치 : 거제시 남부면 갈곶리 14-47번지

해금강 가는 길 왼쪽으로 내려가면 도장포 마을이 나오고, 그 마을 북쪽에 자리 잡은 곳이 바로 바람의 언덕이다.
원래의 지명은 ‘띠밭늘’로 불렸으나, 2002년부터 ‘바람의 언덕’으로 바뀌어 불리고 있다.

바람의 언덕을 관광하는 관광객들, 바람의 언덕계단을 줄지어 오가는 관광객들

언덕에서 바다를 바라보면 한 없이 넓고, 고즈넉하며, 시원한 바람이 상쾌함을 선사한다.
여기서 보이는 것들은 하나같이 지루하지 않은 한가함을 입었다.섬도, 등대도, 유람선도, 바람마저도 한가해 보인다.
짊어진 마음의 짐을 바다에 던지거나 바람에 날려 보내기에 최적의 장소이다.
영국에 황량한 폭풍의 언덕이 있다면, 한국에는 넉넉한 바람의 언덕이 있다.

TV드라마 ‘이브의 화원(2003년)’, ‘회전목마(2004년)’, 영화 ‘종려나무숲(2005년)’ 등의 촬영지였고, 2009년 5월에는 KBS 2TV 인기 예능프로그램 ‘1박 2일’이 촬영되기도 하였으며,
2009년 11월 풍차를 설치하여 관광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지도

신선대

위치 : 거제시 남부면 갈곶리 21-19번지

바람의 언덕 맞은 편 해안에 위치하고, 신선이 내려와서 풍류를 즐겼다고 할 만큼 자연경관이 빼어난 곳으로, 주변의 해안경관과 기암괴석에 부딪히는 하얀 파도가 멋진 곳이다.
전망대에서 바라보면, 수평선을 배경으로 아름다운 빛깔의 바다와 형형색색의 바위가 어우러진 다도해 풍경이 정말 일품이다.

2019년 2월 TVN 드라마 ‘왕이 된 남자’에서 두 주인공이 신선대에 올라 눈앞에 펼쳐진 장관을 바라보며 앞으로 더 많은 추억을 쌓아갈 것과 백년해로를 약속한 장면이 방영되었다.

바람의 언덕의 반대편 해안에서 바라본 신선대의 전경, 신선대에서 바라본 바다, 신선대를 즐기는 관광객들

지도
  • 담당부서 : 관광국 관광진흥과 관광정책담당 
  • 담당자 : 박주일
  • 연락처 : 055-639-4163

최종수정일 : 2019-06-14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