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여행

한려수도의 해양관광도시! 거제

해수욕장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 공곶이
이미지 이동정지
 

공곶이

  • 주소

    경상남도 거제시 일운면 와현리

지명의 유래와 가는 길

거제도 동남쪽 예구마을 끝자락에 거제 8경 중의 하나인 공곶이가 있다. 지형이 궁둥이처럼 튀어 나왔 다고 해서 거룻배 공( )과 땅이 바다로 툭 튀어나온 곶(串)의 두 단어를 합쳐서 공곶이라 부른다. 와현 모래숲해변을 지나 예구마을에서 20분쯤 산 고개를 오르면 약 148,000㎡의 부지에 약 33,000㎡ 정도의 화원이 있고, 맞은 편엔 동백으로 둘러싸인 10여 가구가 살고 있는 아름다운 섬 내도가 보인다. 공곶이는 계단식 다랭이 농원으로 333개로 되어 있는 천국의 계단을 내려가다 보면 수선화와 동백나 무, 설유화, 종려나무 등 약 50여종의 꽃과 식물이 있다.

공곶이의 조성

공곶이는 역사적으로 1868년 병인박해를 피하여 숨어 들었던 천주교 신자 윤사우 일가의 은신처였으 며, 천주교 박해 때 윤봉문 형제가 이곳에 숨어 살면서 이 마을 주관옥 씨의 도움으로 복음을 전도하게 되었고, 그 후 진주의 천주교 신자인 강명식씨가 이곳과 인연이 되어 1957년 예구마을에 살고 있던 부 인과 선을 보게 되었다. 어느 날 마을 뒷산을 산책하다 이곳 공곶이에 반하게 되었고, 결혼 뒤 마산 등 대도시에서 살면서 10여 년 동안 힘써 돈을 마련한 강명식, 지상악 부부는 1969년 공곶이에 터를 잡고 밭을 일구어 꽃과 나무를 심고 가꿨다. 가파르고 척박한 산비탈이라 농기계는 아예 이용할 수도 없는 상황이어서 호미와 삽, 곡괭이로 손수 농 원을 일궜다. 원래 노부부는 5년동안 약4km길이에 2,000여 그루의 감귤을 심고 가꾸었으나, 1976년 한 파로 모두 얼어 죽어 그 자리에 동백을 심은 아픔을 간직한 곳이기도 하다.

공곶이의 꽃 - 수선화

교통이 불편하고 인적이 드문 곳이라 잘 알려지지 않다가 2005년 종려나무 숲 영화 촬영지로 소개되면 서 추천 관광명소가 되었다. 겨울철엔 동백꽃으로 물들고 3월~4월엔 수선화와 설유화가 만개하여 온 통 꽃천지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수선화의 속명인 나르시스는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나르시스라는 청년의 이름에서 유래한다. 나르시스 는 연못 속에 비친 자기 얼굴의 아름다움에 반하여 물에 빠져 죽었는데, 그 속에서 수선화가 피었다고 한다. 그래서 꽃말은 '자기주의' 또는 '자기애'이며, 여러해살이 풀로 설중화라고도 한다. 수선화의 생즙은 부스럼을 치료하고, 꽃은 향유를 만들어 풍을 제거하며 비늘줄기는 거담, 백일해 등에 약용으로 쓰인다.
교통정보
지도삽입 (가로100%)
주변관광
맛집
숙박
여기를 방문하셨다면, 여러분의 여행후기 사진을 등록해주세요
11
  • 담당부서 : 경제산업국 해양항만과 해양레저담당 
  • 담당자 : 이경미
  • 연락처 : 055-639-4244

최종수정일 : 2018-01-19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방문자 통계